top of page

패자의 역설 Paradox of Losers (2016) 20'

네 대의 선율악기와 비브라폰 (또는 피아노) 를 위한 음악적 유희 작품

 

작품에 대한 연주자의 참여도와 자유도를 극대화 시킴으로써 규칙과 알고리즘으로 작곡하여 무대 위에서 실제로 게임의 과정과 결과를 만들어내는 완전히 새로운장르인 음악적 유희 시리즈 Musical Game Series 는 많은 인기를 얻어 꾸준히 관객과 연주자에게 흥미진진한 몰입력과 웃음을 전하고 있습니다. 2016년에 작곡된 <패자의 역설>은 4명의 플레이어가 서로 번갈아가면서 한 명이 고른 템포를 맞추는 게임입니다. 한 명의 플레이어가 메트로놈 템포를 고르면 다른 세 명은 청각적 판단으로 그 숫자를 정확하게 입력하여 맞춰야하며, 값의 결과에 따라 심판인 비브라폰 연주자가 다음 라운드의 각자 역할과 규칙을 정합니다. 자세한 사항은 게임 방법을 참고하십시오. 본 게임은 스마트폰을 활용한 어플리케이션, 이어폰, 프로젝터와 스크린, 그리고 프로그램 오퍼레이터가 필요합니다.



Comments


bottom of page